자바 두명 타요 – 자바 개발자 vs 스프링 개발자

자바개발자는 뭐야

자바 진영 개발자들은 자신이 자바 개발자라고 한다.
그런데 알고보면 자바 웹개발자인 경우가 많고
그 중에 대다수가 자바-스프링 웹 개발자인 경우가 많다.
조금 틀딱인 경우structs도 써 봤다 정도일까

웹개발 분야에서만 봐도
프레임워크도 다양하고
언어도 다양하고
도메인도 다양한데

다른분야도 보면
데몬 개발도 있고
안드로이드 개발도 있고
임베디드도 있나?

그런데 그냥 자바개발자…

특시 자바-스프링 개발자들이 그냥 자바개발자라는 표현을 자주 쓰는 것 같다.

대표적인 구성비라서 그런것보다 다른걸 몰라서..
시야가 좁아서 그런 것 같다.

언어는 자바밖에 모르고 프레임워크라고는 스프링밖에 몰라서
그리고 다른걸 배울 생각조차 없어서

자바 소리 좀 안나게 해라

scala의 실패 이후,
모든면에서 우월한 언어인 kotlin이 나와서 더 이상 java는 쓸 필요가 없어졌다.
scala도 레거시 지원용도 이외엔 필요없어 보인다.

자바가 코틀린보다 더 빠르다느니 뭔 개소리를 가끔 듣기도 하는데

애초에 생산성 높다고 밀어붙이던게 자바인데
웬 속도타령인지

그리서 무슨 개발자라고?

개인적으로 RubyOnRails에서 배운 표현을 사용을 한다

  • RubyOnRails – RoR
  • KotlinOnSpring – KoS
  • KotlinOnQuarkus
  • PythonOnDjango
  • PythonOnFlask
  • GoOnGin
  • NodeOnExpress

풀스텍에 대한 환상 – 비교우위

사람이 하루에 일할 수 있는 시간 8시간.. 주당 40시간
진짜 미친듯이 한다고 하면 주 100시간까지 할 수 있다.

슈퍼천재개발자 김모씨가 할 수 있는 스킬 목록과 스킬수준

  • Backdend(Spring,Django,Flask,Nest.ts,GoRing…) 10점
  • Frontend(React,Vue,Angular) 3점
  • DevOps(Docker,K8s,AWS,Linux…) 4점
  • AI(???) 1점
  • Data 5점
  • ….등등등 3점

이런 풀스텍 개발자 3명이 모여서 협업을 하는 경우

10점짜리 Backend, 3점짜리 Frontend, 4점짜리 DevOps의 협업이 된다

어중간한 게으른 원툴 개발자 3명의 모임

Backend(Spring) 8점, Frontend(React)7점, DevOps(k8s,AWS) 6점

이렇게 원툴인 개발자 3명이 있으면 훨씬 더 좋은 결과물이 나온다.

비교우위를 가져야한다

소프트웨어의 완성도는 가장 낮은 스킬수준을 가진 사람의 수준에 따라 결정된다.
잘 하는 사람보다 못 하는 사람이 없는게 중요하다.

협업하는 동료들을 이해하기 위해서 이것저것 할 줄 아는건 좋은데

직장에서 이것저것 다 잘 하는 사람이 꼭 필요하지 않다.
어차피 하루에 일은 8시간밖에 못한다.
혼자 일 하는게 아니면 가잘 잘 하는것만 하기에도 시간은 부족하다

나 혼자서 창업!

을 하는 경우는 예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