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s: June 2018

Serverless Architcture 적용 – 기술조사

올해의 핫 키워드 서버리스 아키텍처

갑자기 떠올랐다고 해야되나.. 내가 갑자기 알게된건가

AWS서밋2018 가서 보고 이게 이렇게 핫한 기술이라는걸 알게 됐다.

컨테이너 기반 개발/배포에 어느정도 익숙해져 갈 즈음이라… 이게 왜 필요한지 잘 이해가 안 갔었달까
(뭐 그냥 로그수집 할 때나 쓰면 적당하겠군)

그런데 최근 파일업로드 서버를 만들다가 갑자기 생각이 들었다.

여기다가 쓰면 되는거구나…

한번 생각나고 나니까 여기저기 적용할만한 구석이 보이기 시작한다.

개발환경

테스트 없이 배포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는 사람이 있긴할까?

역시 테스트가 필수적이다. 실서버에 배포를 하면 시간도 오래 걸리고, 돈도 들고, 운영중인 서비스라면 서비스가 중단된다.

로컬에서 빠르게 코딩-테스트할 환경이 필요한데

AWS, GCP 모두 테스트 환경을 제공 해 주고 있다.

로컬에 설치해서 개발이 가능한 솔루션도 많이 있다. 집에다가 한개 설치 해 놓고 개발용으로 써도 될 것 같다.

서버리스 솔루션

https://github.com/kubeless/kubeless

Home Page


https://www.openfaas.com/
https://openwhisk.apache.org/

FAAS

AWS는 다양한 언어를 제공 해 주고 있는 데 반해.
GCP는 아직 걸음마 단계… js만 사용가능하다.

kubernets 기반에 설치해서 사용이 가능한 fission도 있고
다른 서버리스 솔루션들을 kubernetes에 설치해서 써도 될 것 같지만….
그럴거면 그냥 컨테이너를 띄우지…

Serverless가 간편하다고 하지만.. SpringBoot나 다른기술들에 어느정도 익숙하다면 시간차이는 크지 않다.
AWS를 쓰면 구축 난이도가 좀 높은 API게이트웨이까지 사용할 수 있어서 더 좋을 것 같다.
AWS의존적인 시스템을 만들지 않으려고 했지만.. 이건 뭐 답이 없다. 그냥 의존적으로 가다가 문제가 생기면 빼는게 나을 것 같다.

로컬테스트는 이것저것 해보겠지만… 실 서비스는 AWS, API Gateway, DynamoDB/Aurora가 거의 확정.